민주, 서울·부산시장 후보 공천 가닥…주말 전당원투표 실시
상태바
민주, 서울·부산시장 후보 공천 가닥…주말 전당원투표 실시
  • Newsfirst
  • 승인 2020.10.29 12: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8일 국회에서 도시철도 운영기관 노사대표자 간담회를 갖기 앞서 참석자들에게 기념촬영을 위해 앞쪽으로 나오라고 손짓하고 있다. 


Newsfirst = 더불어민주당이 내년 4월 서울·부산시장 보궐선거 공천 여부에 대한 전당원 투표 방침을 정하고, 29일 의원총회에서 이를 발표한다.

권리당원 대상 투표에서 후보 공천을 해야 한다는 의견이 압도적으로 나올 것으로 전망돼 사실상 민주당이 서울시장과 부산시장 후보를 내겠다는 뜻으로 풀이된다.

전당원투표는 이번 주말인 31일과 내달 1일 실시한다.

이낙연 대표는 이날 오전 긴급 비공개 최고위원회를 소집, 재보선 방침을 논의하고 내년 보궐선거 후보 공천을 위한 전당원투표 실시로 지도부 의견을 모았다.

이 대표는 이날 오후 1시 열리는 의원총회에서 재보선 후보 공천 관련 입장을 표명할 예정이다.

당 핵심 관계자는 뉴스1과 통화에서 "서울·부산시장 재보선 공천 여부 관련해서 전당원 투표를 하기로 결정했다"며 "그동안 미뤄왔던 정무적 사안에 대한 결론을 내린 것"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