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새 대표 오늘 10시반 발표…새역사냐 중진 뒷심이냐
상태바
국민의힘 새 대표 오늘 10시반 발표…새역사냐 중진 뒷심이냐
  • Newsfirst
  • 승인 2021.06.11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의힘 당 대표에 도전하는 나경원(오른쪽부터), 주호영, 조경태, 이준석, 홍문표 후보가 9일 서울 여의도 KBS에서 열린 TV토론회에서 토론시작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Newsfirst = 내년 대선을 지휘할 국민의힘 새 지도부가 11일 구성된다.

국민의힘은 이날 오전 10시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제1차 전당대회를 열고 새 당대표와 최고위원, 청년최고위원 선출 결과를 발표한다.

당선자 결과 발표는 국민의례와 개회선언, 김기현 당 대표 권한대행과 황우여 선관위원장의 인사말, '비대위원에게 듣는다' 등을 거쳐 오전 10시35분쯤 발표될 예정이다.

당선자들은 청년최고위원과 최고위원, 당 대표 순으로 수락 연설에 나선다.

당 대표 및 최고위원·청년최고위원은 당헌에 따라 당원 투표 70%, 일반인 여론조사 30%를 합산한 결과로 선출한다.

지난 7일부터 전날까지 이뤄진 당원 투표의 투표율은 45.36%로 집계됐다. 지난 2011년 선거인단 투표방식을 도입한 이래 최고 기록이다.

당 대표 후보는 이준석·나경원·주호영·홍문표·조경태 등 다섯 명이다.

현재 대세를 형성하고 있는 것으로 보이는 이준석 후보와 역전을 자신하고 있는 나·주 후보 등이 어떤 성적표를 받아들지 주목된다.

최고위원 후보로는 김재원·도태우·배현진·원영섭·이영·정미경·조대원·조수진·조해진·천강정 등 열 명이며 이 중에서 네 명이 선출된다. 1등부터 4등까지 여성 후보가 없으면 최다 득표한 여성 후보가 최고위원이 된다.

청년최고위원 후보는 강태린·김용태·이용·함승옹·홍종기 등 다섯 명이며 이 중 한 명이 선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